비스포크 에어드레서 한 달 사용 후기 (내돈내산)

반응형

비스포크 대용량 에어드레서를 샀습니다! 두둥!!

귀차니즘에 포스팅이 미뤄져서 어쩌다 보니 한 달 사용기가 되어버렸습니다.

 

진작에 살 생각은 있었으나 코로나 때문에 회식과 외출이 줄어들어다는 이유로 구매를 미뤘습니다. 그러나 올해는 비가 자주 오면서 습도가 높아지다 보니 드레스룸에서 꿉꿉한 냄새가 나는 것 같았어요. 이건 습기제거제로도 완벽하게 해소가 안되더라고요.

 

또 하나의 중요한 이유! 다림질을 매우 귀찮아합니다. 저는 회사 다니면서 복장에 큰 제약은 없는데요, 남편은 비즈니스 캐주얼을 입기 때문에 셔츠를 자주 입습니다. 그래서 옷의 주름을 어느 정도 펴 준다는 의류관리기에 관심이 많았어요.

 

그 밖에 여러가지 이유로 합리화를 하고 에어드레서를 샀습니다. 제가 아주 좋아하는 색상인 노란색으로 선택했어요! 

 

 

 

 

 

기본 정보

주요 스펙을 간단히 정리하였습니다.

  • 모델코드: DF10A9500YG
  • 색상: 글램 썬옐로우
  • 주요 기능: 냄새 제거, 건조, 살균, 구김 제거, 공간 제습
  • 용량: 5벌
  • 크기: 595x1,960x632mm
  • 소비전력: 1700W
  • 스마트싱스 지원

 

 

 

 

 

 

동작 방식

LG 스타일러와 에어드레서의 가장 큰 차이점은 흔들어서 먼지제거 vs 바람으로 먼지제거입니다. 에어드레서는 강력한 바람(제트에어)으로 먼지를 제거를 하다보니 특수 옷걸이를 씁니다. 스타일러는 일반 옷걸이를 사용할 수 있으니 스타일러가 좀 더 편할 것 같긴 하네요.

 

대신에 스타일러는 흔드는 방식 때문에 바닥에 먼지가 쌓인다고 하는데요 (인터넷에 후기를 찾아봤는데 먼지가 좀 쌓인다는 글도 있고, 먼지가 거의 없다는 글도 있어서 옷마다 차이가 있는 것 같습니다), 에어드레서는 바람으로 동작하고 미세먼지필터 등이 있어서 바닥에 먼지가 많이 쌓이지 않는다고 합니다. 한 달 동안 사용해 보면서 바닥 먼지를 체크했는데, 먼지가 거의 쌓이지 않았어요.

 

 

 

 

 

 

 

에어드레서 구성 및 부속품

 

1. 제품 외부 및 내부 모습

문을 닫았을 때 vs 열었을 때 모습

행거 옆에 비스포크를 놓았습니다. 에어드레스를 사게 된다면 놓으려고 찜해뒀던 자리입니다. 마침 콘센트도 바로 뒤에 있었거든요. 대용량 에어드레서를 매장에서 볼 때는 그렇게 안 커 보였는데, 집에서 보니 매우 커 보이더라고요. 1도어 냉장고와 크기가 거의 비슷한 것 같습니다. 

 

노란색이 무척 튀는 색상이긴 하지만, 집에 원목+화이트톤 제품이 많아서 괜찮은 것 같습니다. 처음에는 베이지색을 놓고 고민을 했는데 노란색을 선택하길 잘한 것 같아요.

 

 

 

 

2. 옷걸이

옷걸이

3벌로는 부족할 것 같아서 5벌을 케어할 수 있는 대용량으로 샀습니다. 대용량으로 사길 잘 한 것 같아요. 제 옷 상하의/남편 옷 상하의 넣어두어야 하니 보통 4칸은 씁니다. 여름이라 안 쓸 줄 알았는데, 습도가 높다 보니 옷이 눅눅한 느낌이 들어서 다음 날 입을 옷을 미리 돌려놓습니다. 그러면 아침에 뽀송뽀송하고 향기 나는 옷을 입을 수 있어요.

 

옷걸이 뒤쪽에 보이는 것은 미세먼지 필터인데, 1년에 1회 주기로 교체하면 된다고 합니다.

 

 

 

 

옷걸이를 빼거나 끼울 때는 위 사진처럼 하면 됩니다. 특수 옷걸이를 제공하는 이유는 옷걸이 안쪽 구멍으로 제트에어가 나와서 옷 안쪽을 케어하기 때문입니다.

 

 

 

 

3. 선반

침구류나 인형을 돌릴 때는 선반에 올려놓으면 됩니다. 평상시에는 문에 걸어둘 수 있도록 되어있어요.

 

 

 

 

 

 

4. 옷걸이 회전용 부속품 

패딩처럼 부피가 크고 두툼한 옷을 돌릴 때는 옷걸이의 방향을 돌려주는 부속품을 이용하면 됩니다. 사진처럼 대각선으로 옷을 넣을 수 있어요. 대신 옷 한 벌만 돌릴 수 있습니다. 자주 클리닝하기 어려운 겨울에 매우 유용할 것 같아요.

 

 

 

 

4. 보푸라기 필터

바닥에 있는 보푸라기 필터입니다. 여름옷만 돌려서 그런지 필터는 깨끗한 편입니다. 보푸라기는 3개 보이네요.

 

 

 

 

5. 물통

아래쪽에는 물통이 있습니다. 왼쪽이 물비움, 오른쪽이 물보충칸입니다. 물통 사이즈는 기재된 스펙이 없어서 잘 모르겠지만 1리터는 넘는 것 같습니다.

 

 

 

 

6. 바지 무게추

바지에 무게를 더해 주름을 잘 펴줄 수 있도록 하는 부속품입니다. 처음에만 쓰고 귀찮아서 지금은 거의 안씁니다. 바지 주름 잡을 일도 없기도 하고요.

 

 

 

 

7. 아로마 시트

아로마시트를 넣고 돌리면 옷에 향기를 입힐 수 있습니다. 사은품으로 한 박스(20장)를 받았습니다. 인터넷으로 구매하면 박스 당 7,000~8,000원 정도 합니다. 향기는 나쁘지는 않은데 금방 질릴 것 같아서 다양한 제품을 구입해서 사용하게 될 것 같습니다. 설치기사분이 알려주셨는데, 화장솜에 향수를 묻혀서 돌려도 된다고 합니다. 인터넷 꿀팁인 줄 알았는데, 설치기사분이 말씀해주시니 제품 성능에 문제는 없을 듯하네요.

 

후기를 찾아보니 향기를 입히는 건 스타일러보다는 에어드레서가 더 낫다고 합니다. 그러나 이건 시트 차이가 있을 듯하고, 저는 에어드레서만 써본 입장이라 명확하게 말씀드리기는 어렵습니다.

 

아로마 필터는 2~3회 쓰고 교체하라고 되어있는데, 대여섯 번 정도 쓰고 바꿔도 괜찮은 것 같아요. 처음 사용할 때는 향이 엄청 강해서, 방에서 아로마 향이 어마어마하게 납니다. 

 

 

 

 

 

 

 

 

에어드레서 기능

기본적으로 의류케어/섬세건조/안심살균/청정보관 기능이 있습니다.

 

  • 의류케어는 제트에어+제트스팀으로 먼지제거&냄새제거&주름제거&살균&건조하여 옷을 케어하는 기능입니다. AI 매일케어를 비롯하여 매우 다양한 모드가 있습니다.
  • 섬세건조는 옷 건조에 좀 더 특화된 기능입니다. AI 맞춤건조, 셔츠한벌 건조, 패딩건조, 수영복 건조, 아웃도어 건조 등 다양한 건조모드가 있습니다.
  • 안심살균은 의류케어를 할 때, 살균기능을 추가하는 것으로 매일케어, 교복, 데님, 아기옷 등 일부 모드에서만 추가됩니다. (단독 동작X)
  • 청정보관은 의류케어를 마치고 보관모드로 할 때 사용합니다. 그냥 의류케어만 하고 옷을 안 꺼내면, 스팀으로 인해 내부 습도가 높아서 옷이 눅눅해질 수 있습니다. (단독 동작X)

 

 

 

 

의류케어 모드

의류케어는 아래와 같이 다양한 모드를 지원합니다.

저는 귀찮은 관계로 거의 매일케어 모드를 씁니다. 모드가 너무 많아서 좋긴 하지만 찾기가 힘들어요.

 

 

 

 

에어드레서 동작 소음

에어드레서 소음은 저희 집 기준으로 50dB 후반 정도 나옵니다. 소음도 중요한 부분이라 후기를 많이 찾아봤는데요, 소음은 비슷한 수준이나 스타일러가 진동이 심하다고 합니다. 아마 스타일러가 더 시끄럽다는 평이 여기서 나온 것 같은데요, 안마의자처럼 일정 간격으로 쿵쿵하는 층간소음이 있다고 하는 후기글이 있었습니다.

 

 

 

 

의류케어 전/후 비교

셔츠 5벌을 넣고 돌려보았습니다.

의류케어 전/후

의류케어 전/후 모습입니다. 의류케어가 끝나고 나니 꼬깃꼬깃한 주름들이 제법 펴지긴 했습니다. 그리고 옷이 좀 뽀송해진 느낌이 들었어요.

 

 

 

 

그러나 주름제거는 소재별로 차이가 컸습니다. 린넨셔츠는 효과가 많이 떨어집니다. 

 

 

 

 

면이나 레이온이 포함된 의류는 그래도 괜찮습니다. 결론적으로 스팀다리미로 했을 때 잘 펴지는 애들은 주름제거 효과가 있고, 다리미로도 잘 안 펴지는 의류는 에어드레서로는 거의 소용이 없습니다. 

 

바지는 무게추를 바지 끝단에 집게로 고정시킨 후 돌리면 됩니다. 크게 효과는 없는 것 같아서 지금은 안 쓰고 있다 보니 사진이 없네요. 바지 칼주름은 스타일러가 더 낫다는 의견이 훨씬 많습니다. 

 

향기는 아주 잘 납니다. 남편과 제가 제일 만족하는 부분이기도 합니다.

 

 

 

 

 

 

의류케어가 끝나면 왼쪽 정도로 물이 찹니다. 

 

 

 

 

의류케어 전/후 물 색상

물비움통을 비우다 보니 물이 살짝 노리끼리한 느낌이 들어서, 비교를 해봤습니다. 왼쪽은 수돗물, 오른쪽은 물비움통에 들어있는 물인데 물 색깔이 노르스름한 게 맞더라고요. 의류케어가 제대로 동작하기는 하네요. 흐흐

 

 

 

 

 

 

에어드레서 기능 - 공간제습

쓰다 보면 한도 끝도 없이 길어질 것 같은 포스팅입니다. 마지막 비교는 공간제습 기능입니다!!! 에어드레서를 사게 된 가장 결정적인 이유이기도 합니다.

 

공간제습 성능을 시험해 보았습니다. 

최근 구입한 스마트 온습도계로 확인해보니 습도가 73%나 됩니다. 그래서 공간제습을 돌려보기로 합니다.

이 제품은 문을 열어놓고 공간제습을 해야 합니다. 작년 프리미엄 제품은 문을 닫고 공간제습이 가능했던 것으로 알고 있는데, 이 제품은 문을 열어두어야 합니다. (많이 아쉽네요...)

 

2시간 코스와 4시간 코스가 있는데, 2시간 코스를 선택했습니다. 소음은 그렇게 크지 않아서 밤에 돌려놓고 잤습니다.

 

 

 

 

습도 기록과 물비움통 수량

11시부터 가동해서 1시에 끝났습니다. 드레스룸 습도가 36%까지 떨어졌습니다. 대신에 방 온도는 올라갔네요. 다음 날 아침에 보니 물이 1/3 넘게 차있었습니다. 드레스룸 제습용으로 사용하기에 괜찮은 것 같습니다.

 

 

 

 

 

 

 

장단점 & 마무리

남편이 더 열심히 쓰고 있는 에어드레서! 사기 전에는 고민을 많이 했지만, 지금은 아주 잘 쓰고 있습니다. 

 

장점

  • 드라이클리닝을 한 것 같음. (완벽하지는 않지만 그래도...)
  • 주름이 어느 정도는 제거됨.
  • 냄새 제거가 잘 될 뿐 아니라 향기가 옷에 잘 입혀짐.
  • 이 시국에 딱 맞는 미세먼지 모드나 살균 모드가 있음.

 

단점

  • UI가 다소 불편함. 문 손잡이 쪽에 조그맣게 LED창과 버튼이 있는데, 나이 드신 분들은 잘 안 보일 것 같음.
  • 완벽한 주름제거&칼주름은 다리미에 맡기는 게 나음.
  • 소음이 다소 있음.
  • 미세먼지 필터 1년에 한 번 교체해야 함
  •  

※ 고온 스팀으로 옷을 케어하기 때문에 옷감이 상할 수 있습니다. 특히 실크 제품은 절대 사용해서는 안 됩니다. 스타일러 & 에어드레서 둘 다 해당됩니다!

 

 

 

전기 사용량 및 전기세

스마트싱스에서 측정한 에어드레서 전력량입니다. 한 달에 1,000원도 안나오네요. 외투를 입는 계절에는 훨씬 더 자주 쓰겠지만, 전기세가 크게 부담될 정도는 아닌 것 같습니다.

 

 

내돈내산 리뷰입니다

반응형

댓글(4)

  • 2021.07.03 00:31 신고

    와 매료점 님 너무 탐나요 비포애프터 사진 올려주신 거 보니 진짜! 생각보다 괜찮네요!ㅎㅎㅎㅎ

    • 2021.07.03 10:21 신고

      ㅎㅎ 옷마다 편차는 있지만 생각보다는 쓸만한 것 같아요!

  • 2021.07.03 20:44 신고

    매우 갖고 싶은 물건이에요!😲

    • 2021.07.04 21:55 신고

      저도 사기 전까지 엄청나게 고민을 했어요. 잘 산것 같아요 ㅎㅎ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