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13 눈이 펑펑 오던 날

반응형

요즘은 코로나 때문에 외출이 어렵다보니, 솔직히 블로그에 올릴 컨텐츠가 많이 떨어져 가고 있어요. 머리를 쥐어 짜내보면 어떻게든 포스팅은 하겠지만, 연말 약속은 줄줄이 취소되고 코로나 확진자수는 연일 최고치를 경신하다 보니 슬프게도 의욕도, 기분도 많이 떨어져 버린 것 같습니다.

오늘 아침에는 왠일인지 6시에 눈이 번쩍 떠져서 잠이 오지 않았어요. 어제 뉴스를 보다가 눈 예보를 들었던 기억이 나서 바깥을 보니 어둡지만 뭔가 희끄무레한 것처럼 보였습니다. 잠든 남편을 깨우지 않도록 조심히 일어나서 왓챠에서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 1'을 틀어놓고 보고 있었어요. (요새 크리스마스 연대기부터 해서 밝고 행복한 크리스마스 영화를 찾아 헤메고 있습니다.)

 

 

날이 점점 푸르스름하게 밝아오면서 바깥 풍경이 드러나기 시작했습니다. 하얀 눈으로 뒤덮인 겨울왕국이었어요! 오마이갓! 출근날이 아닌 날에 내리는 눈은 언제나 환영입니다 :)

 

 

 

 

 

마침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1에서 눈이 예쁘게 쌓인 고드릭 골짜기가 나오는 장면이었던지라, 기분이 좋아졌습니다(물론... 아주 행복한 장면은 아니었지만요). 제가 겨울을 행복하게 보내는 방법 중 하나가 실내에서 이불을 뒤집어쓰고 겨울 영화을 보면서 귤을 까먹는 것이거든요. 히히

 

 

 

 

 

눈이 그쳤다 오기를 반복했는데, 다행히도 날이 많이 춥지는 않아서 내리는 양에 비해서 쌓이지는 않았어요. 내일은 많이 춥다던데 길이 얼까봐 걱정됩니다. 월요일 출근은 평소보다 30분이 더 걸리는데, 길이 얼면 더 오래 걸릴 것 같고 위험하기도 하니까요.

 

 

 

 

 

남편은 눈이 오는지도 모르고 잠에 빠져 있습니다. 저층이지만, 앞에 다양한 나무들이 잔뜩 심어져 있어서 평화롭고 아름다운 집입니다. 힘들게 일해서 번 돈(+은행의 큰 도움)으로 마련한 첫 집이라 엄청나게 애정을 쏟고 있습니다.

 

 

 

 

 

계속 바깥을 힐끗거리다가 눈이 펑펑내렸을 때 동영상을 찍었습니다. 눈 내리는 모습이 참 예쁩니다.

 

 

 

 

 

집에만 있다보니 몸이 너무 찌뿌둥해서, 오후에 동네 한 바퀴를 돌러 나왔습니다. 어제 최대 확진자수를 갱신해서인지 길에는 사람들이 거의 보이지 않았어요. 이왕 나온 김에 새하얀 설산의 모습을 보고 싶었는데 날이 춥지 않아서 많이 녹았습니다. 내일을 생각하면 눈이 빨리 녹는 것이 좋지만, 그래도 조금은 아쉽더라고요.

 

추운 겨울에 화려한 번화가를 걸어가면서, 갓 구워진 붕어빵을 호호 불어가며 자유롭게 먹을 수 있는 날이 빨리 오면 좋겠습니다.
(ง •̀_•́)ง

 

 

반응형

댓글(8)

  • 2020.12.14 18:11 신고

    쉬는날 눈은 정말황홀 그자체죠ㅋ 출근할때 눈은...뷁!

    • 2020.12.19 13:45 신고

      맞아요^^ 출근할 때는 눈이고 비고 다 싫죠. 그런데 또 너무 맑은 날도 싫구요.ㅎㅎ

  • 2020.12.14 22:54 신고

    매료점님! 사진 너무 멋져요 첫눈사진을 이렇게 가득 업로드해주셔서 감사해요 ㅎㅎ 그 날 늦잠자버려서 바닥의 눈이 이미 녹아있었거든요 ㅠㅠ 저도 코로나라 아무데도 가지를 못하니 포스팅 적을 만한 소재도...의욕도 없네요..ㅠ 자꾸만 더 심해져서 큰일입니다. 건강 조심하세요 😊

    • 2020.12.19 13:48 신고

      아직 겨울은 많이 남았으니 또다시 함박눈을 만날 날이 올거에요! :)
      저도 요즘 블로그 의욕은 사라지고, 요즘 넷플과 왓챠와 유튜브에서 크리스마스 영화, 캐롤송, 펭수, 비긴어게인 보면서 견디고 있습니다.ㅠㅠ

  • 2020.12.15 17:59 신고

    집이 엄청 멋지네요!
    풍경사진도 잘보고 갑니다~!
    응원합니다~!!!!

    • 2020.12.19 13:50 신고

      집에 애정을 아주 가득가득 쏟아붓고 있어서 제가 봐도 저희집은 예쁘다고 생각합니다.ㅎㅎ 어디 인스타그램에 자랑할만큼은 아니지만, 약간 고슴도치 엄마 같은 마음이랄까요 ㅋㅋ

  • 2020.12.20 23:24 신고

    눈오는 날 창밖 과 풍경..갬성 돋습니다. 창밖을 바라보며 블랙커피 한잔 해줘야 되는데 매료점님!
    코로나 조심하시고 집콕 잘 하시면서 연말 잘 보내세요:)

    • 2020.12.25 13:11 신고

      ㅎㅎ 그러고보니 커피 한 잔과 잘 어울리는 풍경이네요. 여니님도 코로나 조심하시고 따뜻하고 행복한 연말 보내시길 바라요^^

Designed by JB FACTORY